2024.02.23 (금)

  • 흐림동두천 -3.0℃
  • 흐림강릉 -1.5℃
  • 흐림서울 -0.8℃
  • 대전 0.8℃
  • 흐림대구 1.5℃
  • 울산 2.2℃
  • 광주 3.4℃
  • 흐림부산 3.1℃
  • 흐림고창 3.6℃
  • 제주 7.5℃
  • 흐림강화 -1.7℃
  • 흐림보은 0.6℃
  • 흐림금산 0.8℃
  • 흐림강진군 4.1℃
  • 흐림경주시 0.9℃
  • 흐림거제 4.2℃
기상청 제공

뉴스

경기도북부특수대응단 인명구조견 ‘아롱’이 영예로운 은퇴식

지난 6년간 생존자 4명 구조 등 맹활약... 강원도 고성군에서 반려견의 삶 시작

【코코타임즈(COCOTimes)】

 

 

지난 2017년 12월 1일 경기도북부특수대응단으로 배치, 약 6년 동안 국민의 생명지킴이로서 눈부신 활약을 펼쳤던 인명구조견 ‘아롱’이가 영예로운 은퇴식을 가졌다. 

 

이후 아롱이는 강원도 고성군에 살고 있는 일반인 가족에게 무상 분양돼 반려견의 삶을 살게 됐다. 아롱이의 뒤를 이어선 지난해 12월 배치된 ‘남풍’이가 국민의 안전과 생명을 위해 각종 재난현장에 투입될 예정이다.

 

2014년 9월 10일생 래브라도 리트리버종 수컷인 ‘아롱’이는 사람으로 치면 65세 이상에 해당하는 고령견(9살)으로, 지난해 12월 심의회를 통해 은퇴가 결정됐다.

 

중앙119구조본부 인명구조견센터의 훈련견 과정을 거쳐 현장 배치된 ‘아롱’이는 그동안 총 312회 구조현장에 출동, 생존자 4명과 사망자 5명을 직접 찾아냈다.

 

또, 2022년에는 소방청장 배 전국 119구조견 경진대회에 참가, 단체전 3등을 차지하는 등 우수한 능력을 인정받기도 했다.

 

 

문태웅 경기도북부특수대응단장은 “구조견은 나이와 건강 상태 등을 고려해 은퇴를 결정한다”며 “은퇴 후에는 편안한 삶을 유지할 수 있도록 최대한 지원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장택용 핸들러(조련사)는 “그동안 함께하던 아롱이를 보내게 돼 아쉽다”면서 “이제는 무거운 사명감을 내려놓고 반려견으로서 사랑받으며 행복하고 건강하게 노후를 보내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경기도북부특수대응단 119구조견센터에서 열린 ‘아롱’이의 은퇴식은 구조견의 활약상 보고, 구조견 분양 인도, 꽃목걸이 수여와 함께 한국애견협회에서 후원하는 평생사료권 증정 등으로 진행됐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