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2.23 (금)

  • 맑음동두천 1.0℃
  • 흐림강릉 -0.7℃
  • 흐림서울 1.1℃
  • 흐림대전 2.7℃
  • 흐림대구 2.4℃
  • 흐림울산 2.2℃
  • 광주 4.1℃
  • 흐림부산 4.3℃
  • 흐림고창 2.3℃
  • 제주 7.6℃
  • 구름많음강화 -0.3℃
  • 흐림보은 1.8℃
  • 흐림금산 2.1℃
  • 흐림강진군 4.1℃
  • 흐림경주시 2.1℃
  • 흐림거제 4.6℃
기상청 제공

뉴스

광주광역시, 호남권 최초로 유기동물 입양 시 펫보험 지원

【코코타임즈(COCOTimes)】

 

광주광역시가 호남권역 최초로 유기동물 안심 펫보험 지원사업 시행에 나서 관심을 모으고 있다.

 

시는 10일 광주시동물보호소에서 유기견, 고양이를 입양한 가족을 대상으로 펫보험비를 1년 간 전액 지원한다고 밝혔다.

 

 

올해 처음 시행하는 유기동물 안심 펫보험 지원사업은 질병치료비 등 유기동물 입양으로 인한 경제적 부담을 줄여 입양률을 높이기 위해 마련됐다.

 

지원 대상은 올해 광주시동물보호소에서 유기동물을 입양하고, 동물등록을 완료한 시민으로, 1년 간 유기동물 펫보험에 무료로 가입할 수 있다.

 

펫보험에 가입하면 입양동물이 상해나 질병이 발생해 동물병원에서 치료를 받은 경우 보험 청구를 통해 치료비와 수술비를 연간 1천만 원 한도 내에서 60% 보장 받을 수 있다.

 

반려동물이 타인의 신체에 피해를 입히거나 타인의 반려동물에 손해를 입혀 부담하는 배상책임 손해도 함께 보장받을 수 있다.

 

시에서는 전담 보험회사를 선정해 이르면 다음달부터 지원할 예정이며, 1월에 입양한 시민도 2월부터 펫보험에 가입할 수 있도록 소급 적용한다. 1년치 보험료가 평균 15만 원인 점을 감안하면 올해 200여 명의 반려가족이 혜택을 누릴 것으로 기대된다.

 

광주시 동물보호소에서도 유기동물을 입양하면 현장에서 곧바로 펫보험에 가입할 수 있도록 안내할 방침이다.

 

남택송 농업동물정책과장은 “연령이 불분명하고 질병이력 정보가 없는 유기동물을 시민들이 안심하고 입양할 수 있는 여건을 조성해 나가겠다”며 “많은 시민이 안심하고 유기동물을 입양해 건강한 입양 문화를 실천할 수 있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광주에서는 매년 3천 마리 이상의 유기동물이 발생하고 있으며, 지난해 광주시동물보호소에서 입양된 유기동물 비율은 전체의 22%에 그쳤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