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2.23 (금)

  • 맑음동두천 -1.1℃
  • 흐림강릉 -0.7℃
  • 흐림서울 0.0℃
  • 비 또는 눈대전 1.6℃
  • 흐림대구 1.7℃
  • 흐림울산 2.1℃
  • 광주 3.6℃
  • 흐림부산 3.5℃
  • 흐림고창 3.4℃
  • 제주 7.7℃
  • 흐림강화 -1.2℃
  • 흐림보은 1.0℃
  • 흐림금산 1.0℃
  • 흐림강진군 3.9℃
  • 흐림경주시 1.4℃
  • 흐림거제 4.2℃
기상청 제공

뉴스

화성 번식장 구출 강아지 보호…자원봉사자 500명 넘어

개인·단체 등 봉사 날짜 지정......특성에 맞게 활동
자원봉사자 상시 모집 중

【코코타임즈(COCOTimes)】

 

경기도가 화성시의 한 강아지 번식장에서 구출한 강아지 중 반려동물 복합문화공간인 ‘반려마루’로 이송한 580여 마리 보호를 위해 모집한 자원봉사 신청자가 500명을 넘긴 것으로 집계됐다.

 

 

도에 따르면 반려동물 복합문화공간인 반려마루에서 개인 봉사자는 오전, 오후로 나눠 보호실 청소, 먹이주기·운동 지원, 누리소통망(SNS) 홍보, 목욕·미용·위생 관리 등을 지원한다. 수의사회, 청소년봉사단, 여주맘카페 등은 단체 특성에 맞게 활동할 수 있는 봉사 날짜를 지정할 수 있다.

 

지난 8일의 경우 동물보호복지플랫폼(animal.gg.go.kr)과 1365 자원봉사포털(www.1365.go.kr)을 통한 신청자는 개인 294명, 단체 255명 등 총 549명인 가운데 118명이 오는 17일을 지정했다. 

 

자세한 내용은 반려마루(031-881-1800, 010-7219-1800)로 문의하면 안내받을 수 있다.

 

한편, 경기도는 지난 1일 20여 개 동물보호단체의 요청에 따른 김동연 경기도지사의 긴급 지시로 화성시 팔탄면에 위치한 번식장에서 1천400여 마리의 생존개를 구조, 반려마루와 도우미견나눔센터(화성) 등으로 이송해 보호중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