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헬스산업의료기기/약품 한국베링거인겔하임 신임 사장에 마틴 커콜

한국베링거인겔하임 신임 사장에 마틴 커콜

by COCOTimes
[기사 링크 주소 복사]
【코코타임즈】

한국베링거인겔하임은 1일, 신임 사장 및 인체의약품 총책임자로 마틴 커콜 (Martín Corcoll)<사진>을 선임했다고 발표했다. 직전까지는 유럽 오스트리아지사 총괄 사장을 지냈다.

그는 아르헨티나 산안드레스대학교 경영학과를 졸업하고, 스페인 바르셀로나 ESADE 경영대학원에서   MBA 학위를 취득했다.

“지난 2006년 멕시코지사에서 중추신경계(CNS)와 비뇨기 브랜드  매니저로 베링거인겔하임에 처음 합류한 이후 약 15년간 독일 본사와 오스트리아 등 다양한 국가에서 회사 성장에 성공적으로 기여해왔다”고 회사측은 밝혔다.

특히 2010년 베링거인겔하임 독일 본사 당뇨사업부 글로벌 브랜드매니저로 자리를 옮긴 이후엔 당뇨치료제의 글로벌 출시를 이끌며 마케팅 전문성을 인정받았다. 이후 2018년까지는 스페인지사에서,  2019년부터는 오스트리아지사 총괄사장으로 근무했다.

이번에 처음 서울에 부임한 마틴 커콜 신임 사장은  “베링거인겔하임의 기업 비전인 ‘혁신을 통한 가치 창조’를 바탕으로 효과적인 신약과 헬스케어 솔루션을 제공, 대한민국의 환자와 동물 건강 향상을 위해 다방면으로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동물약품을 취급하는 한국베링거인겔하임동물약품(주)(대표 서승원)은 별도 법인으로 대표상품인 ‘인겔백’ 시리즈를 비롯, 구충제 넥스가드 스펙트라, 하트가드 및 프론트라인 등 산업동물과 반려동물 분야에 걸쳐 다양한 제품을 제공해왔다.

Copyright © 코코타임즈. 무단 복제나 배포 등을 금합니다.
Subscribe
Notify of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
0 comment
2 [기사 링크 주소 복사]

Related Articles

0
Would love your thoughts, please comment.x
()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