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헬스산업의료기기/약품 (주)케어사이드, 전북 정읍에 400억 투자해 둥지 옮긴다

(주)케어사이드, 전북 정읍에 400억 투자해 둥지 옮긴다

by 코코타임즈
[기사 링크 주소 복사]
【코코타임즈】

동물용 의약품 전문회사인 ㈜케어사이드(대표 유영국)가 전북 정읍시 첨단과학산업단지에 대규모 공장을 짓고, 현재 경기도 성남에 있는 본사와 연구소도 여기로 이전한다.

이를 위해 3만4천310㎡ 부지에 건설비 등으로 약 400억원을 투자할 것으로 알려졌다.

지난 2002년부터 축산동물 의약품과 반려동물 의약품을 만들어온 케어사이드는 2020년의 경우 연매출 420억원, 영업이익 138억원을 올린 유망 중소기업. 연평균 매출 성장률이 50%를 넘나든다.

특히 피부감염증 치료제 ‘터비덤’과 샴푸, 마취제, 외이염 치료제 ‘복합미졸란’ 등 반려동물용 의약품과 구강관리제 ‘Oratene Water Additive’ 등 의약외품들을 만들어왔다.

현재 동물의약품 국내시장이 2019년 현재 1조2천40억원에다 연평균 7% 이상의 성장률을 보이고 있는 만큼 제조시설 등에 대규모 투자를 결정한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케어사이드 유영국 대표<사진 가운데>는 14일 정읍시청에서 전북 우범기 정무부지사, 유진섭 시장 등과 공장 신설 등을 위한 투자협약을 체결했다.

Copyright © 코코타임즈. 무단 복제나 배포 등을 금합니다.
Subscribe
Notify of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
0 comment
9 [기사 링크 주소 복사]

Related Articles

0
Would love your thoughts, please comment.x
()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