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Main Top “카카오도 펫시장 뛰어들었다”… 펫택시 1위 ‘펫미업’ 인수

“카카오도 펫시장 뛰어들었다”… 펫택시 1위 ‘펫미업’ 인수

by COCO Times
[기사 링크 주소 복사]
【코코타임즈】

카카오도 반려동물 시장에 뛰어든다. 그동안 ‘다음’ 포털을 통해 펫 콘텐츠 중심으로 해왔으나, 이번에 카카오 자회사 카카오모빌리티가 반려동물 택시 국내 1위 브랜드 ‘펫미업’을 인수했기 때문.

이와 관련, 펫미업 운영사 나투스핀(대표 박나라)은 9일 “카카오모빌리티가 나투스핀의 펫미업 사업부문을 인수했다”면서 “펫미업 서비스는 오는 22일부터는 카카오모빌리티로 서비스 제공자 명의가 변경될 것”이라고 밝혔다.

이에 따라 카카오모빌리티는 모빌리티 플랫폼 ‘카카오T’에 반려동물 전용 서비스 ‘펫택시’를 추가하고, 박나라 나투스핀 대표를 비롯한 다수 직원을 영입해 펫택시 사업부를 이끌게 할 것으로 알려졌다.

카카오모빌리티 관계자는 “택시 서비스를 다양화할 수 있는 측면에서 이용자 나즈를 충족시키기 위한 서비스의 일환”이라고 설명했다.

펫미업은 2016년 시작된 국내 1위 반려동물 전용 택시 서비스. 기본 가격이 1만1천원으로 기존 택시보다 비싸지만  무거운 이동장 등을 구비하지 않아도 이용할 수 있다. 현재까지 누적 이용 건수는 5만 건.

관련업계에선 “반려동물 시장은 성장세가 빠른 ‘블루오션’이어서 카카오모빌리티가 베팅한 것 같다”며 “국내 최대 모빌리티 플랫폼과 국내 1위 반려동물 택시 서비스의 시너지는 매우 클 것”이라고 전망했다.

한편, 이번 카카오 모빌리티의 펫미업 인수에 앞서  ‘마카롱택시’를 운영하는 KST모빌리티도 지난해 펫미업과 비슷한 펫택시 사업에 진출했다.

Copyright © 코코타임즈. 무단 복제나 배포 등을 금합니다.
Subscribe
Notify of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
0 comment
1 [기사 링크 주소 복사]

Related Articles

0
Would love your thoughts, please comment.x
()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