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Vet과 함께Vet Diary 로얄동물메디컬센터, 중랑구와 24시응급진료 협약 체결

로얄동물메디컬센터, 중랑구와 24시응급진료 협약 체결

by 기자 윤성철
[기사 링크 주소 복사]
【코코타임즈】
서울 로얄동물메디컬센터가 서울 중랑구와 ‘ 24시간 응급진료’ 협약을 체결했다. 이에 따라 로얄은 중랑구에서 발생한 유기·유실동물의 폐사 및 안락사를 최소화하는, 지정 응급병원 역할을 맡게 됐다.
중랑구에는 매달 평균 100여건, 다치거나 떠돌아다니는 유기동물 관련 신고가 접수된다. 중랑구는 지난 2019년부터 3년째 이런 응급진료병원을 통해 지금까지 모두 113마리의 위급한 생명을 치료해왔다.
이와 관련, 중랑구는 15일 “유기동물 응급진료 사업시행 첫 해인 2019년엔 1천만 원의 예산이 조기 소진돼 응급진료가 필요한 아이들 모두를 치료하지 못해 아쉬움이 컸다”면서 “이를 감안, 지난해와 올해는 3천여만원씩으로 예산을 늘린 만큼 더 많은 유기동물들이 치료를 받을 수 있게 될 것”이라 기대했다.
진료항목은 공통검사(호흡기, 소화기 검사 등), 내과진료(전염 질환, 경련 및 호흡 곤란), 외과진료(교통사고, 교상. 단, 골절 치료는 제외) 등.
협약을 맺은 로얄동물메디컬센터(대표원장 정인성)은 또 필요한 경우, 코로나19 확진자의 반려동물 임시보호도 지원하게 된다.
유기·유실동물 및 길고양이 응급진료는 중랑구민 누구나 신청할 수 있다. 주간엔 중랑구 보건소(02-2094-0753)로, 공휴일 및 야간엔 구청 당직실(02-2094-1110~2)로 전화하면 된다.류경기 중랑구청장은 “이제 인간과 동물의 공존은 선택이 아닌 필수인 시대”라며 “지난 2018년 동물복지팀을 신설해 생명존중 문화의 기반을 조성해나가고 있다”고 설명했다.

중랑구는 그 일환으로 올해, 초등학생을 대상으로 한 ‘찾아가는 동물보호교육’과 동물복지축제, 길고양이 중성화 및 급식소 설치, 유기동물 입양지원, 반려동물 행동교정 지원 등의 다양한 사업들을 추진할 계획이다.
Copyright © 코코타임즈. 무단 복제나 배포 등을 금합니다.
Subscribe
Notify of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
0 comment
0 [기사 링크 주소 복사]

Related Articles

0
Would love your thoughts, please comment.x
()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