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Pet과 함께문화/아트 비틀즈(The Beatles)도 내쉬(gnash)도 하려 했던 것

비틀즈(The Beatles)도 내쉬(gnash)도 하려 했던 것

by 기자 ELENA
[기사 링크 주소 복사]
【코코타임즈】

 우리 초롱이만 있으면 !” 

때론 가족보다연인보다반려견이 내 마음을 더  보살펴  때가 있다. 오직 나만 바라봐 주는 강아지를 보고 있자면, 입가에 절로 웃음꽃이 피어나는 것도 사실. 

음악을 하는 아티스트들도 다를  없을 애정을 넘어서(?), 오직 강아지에게 들려주기 위한 노래를 만든 아티스트들이 있다바로 비틀즈’(The Beatles) 내쉬’(gnash)  주인공들. 

● 비틀즈의 ‘ 데이   라이프’(A Day in the Life) (바로가기)

 데이   라이프 지난 1967 5 26 발매한 앨범 ‘서전트 페퍼스 론니 하츠 클럽 밴드’(Sgt. Pepper’s Lonely Hearts Club Band) 수록곡이다.  레논과  매카트니가 함께 제작했다. 

과거 영국 <Q 매거진>에서 선정한 ‘영국 최고 명곡 50에서 1위를 기록할 정도로 위대한 걸작이자 영국  트랙으로 손꼽히는 곡이기도 하다유명 음악잡지 <롤링스톤>이 꼽은 비틀즈 명곡 10’  최정상을 기록하기도. 

놀랍게도  곡은강아지만 ... 들을  있는 노래이기도 하다. ‘ 데이   라이프 마지막 멜로디가 끝나고 정적이 흐른다이후 15초간   없는 사람들의 웅성거리는 소리가 들린다. 

이어 휘슬 소리로 이어진다 소리의 정체에 대해선 설왕설래가 많았다.

들만 들을  있는 15kHz(킬로헤르츠) 고주파 소리로 녹음했기 때문. 그래서 대목에 들어서면 개들만 귀를 쫑긋쫑긋하는 모습을   있다고. 

 놀라운 음악의 시작은 레논. 그는  매카트니에게 먼저 이와 같은 아이디어를 제안했다 매카트니 또한 동물을 너무 사랑한 나머지 흔쾌히 수락해 이와 같은 결과물이 만들어졌다. 

● 내쉬의 ’  데이지’(Song for Daisy) (바로가기)

내쉬는 LA 출신의 프로듀서, DJ  싱어송라이터다국내에서는 ‘아이 헤이트 아이 러브 ’(i hate u, i love u)  알려져 있다. 

어느 그는 자신의 반려견 ‘데이지 스트레스를 완화하기 위한 노래를 만들기로 결심한다. 나름의 공부(?) 통해 ‘레게’ 음악 장르가 강아지들에게 편안함을 준다는 것을 찾았고여기서  나아가 심플한 방식의 음악 구조와  반복이 강아지를 진정시킬  있음을 깨달았다. 

  데이지 다른 음악들보다는 꽤 길다. 15분. 단조로운 피아노 음으로 시작된다. 하나의 멜로디가 잔잔하게 노래를 계속 이끌어간다. 

효과는 어떨까물론내쉬는 자신의 반려견 데이지의 심신 안정을 위해 만들었다고 하지만 그의 작은 날개짓은 수천 마리의 강아지를 살릴  있는 작은 희망이 됐다. 

매체 <디지털 뮤직 뉴스>(Digital Music News) 보도에 따르면실제로 내쉬의 ‘  데이지 LA 위치한 곳곳의 유기견 보호소에서 사용되고 있다고.

[출처=’더 비틀즈’, ‘송 포 데이지’, SNS]

Copyright © 코코타임즈. 무단 복제나 배포 등을 금합니다.
Subscribe
Notify of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
0 comment
1 [기사 링크 주소 복사]

Related Articles

0
Would love your thoughts, please comment.x
()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