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헬스백과Cats질병백과눈/귀/입 고양이 ‘검붉은 눈곱’은 정상일까?

고양이 ‘검붉은 눈곱’은 정상일까?

by 코코타임즈
[기사 링크 주소 복사]
COCOTimes
【코코타임즈】

눈곱은 눈물이 말라 진득진득하거나 딱딱하게 말라붙은 분비물이다. 만약 고양이 눈가에서 평소와 다른 눈곱 상태를 발견했다면 신체 어딘가에 질환이 생겼다는 뜻일 수 있다.

눈곱 상태 따라 의심 질환 달라

눈곱의 색이나 양, 위치 등을 보면 어떤 문제가 생겼는지 알아볼 수 있다.  

▷적갈색, 검붉은 색 눈곱=적갈색이나 검붉은 색을 띠는 눈곱이 소량 있다면 정상적인 모습이다. 단, 눈곱 양이 평소보다 많거나 악취 등을 동반하다면 안과 질환을 의심해본다.

▷황녹색 눈곱=세균 감염이 의심되는 상태다.

▷투명하고 끈적하지 않은 눈곱 =외상이나 꽃가루 등 알레르기에 의한 눈곱일 수 있다.

▷평소보다 많은 눈곱=알레르기나 바이러스가 눈에 침입하면 눈의 면역력이 떨어져서 눈물 양이 많아진다. 이때 평소보다 눈곱 양이 많아질 수 있다. 혹은 백내장을 의심해봐야 한다. 이때는 고양이가 앞을 잘 보지 못해 집안을 부딪치며 걸어 다니기도 한다. 충혈과 열, 구토, 식욕부진 등의 모습을 동반한다.

▷양쪽 눈 눈곱=바이러스나 세균 등에 감염됐을 확률이 높다. 특히 세균 감염이 원인일 경우, 눈물과 눈곱에 고름이 섞여 있을 수 있다.

▷한쪽 눈 눈곱=한쪽 눈에만 눈곱이 붙어 있다면 어딘가에 다쳐서 혹은 이물질이 들어가서 외상이 생겼다는 뜻이다. 혹은 헤르페스 바이러스 발생 시 양쪽이 아닌 한쪽에만 눈곱이 생기기도 한다. 

COCOTimes가정에서 눈곱 떼주기

눈곱은 오래 방치하면 굳기 때문에 제거하기 어렵다. 또, 눈물 양이 많을 때는 눈가 털이 젖고 습해서 세균이 번식할 수 있다. 이는 악취와 안과 질환의 원인이기도 하다.

눈곱은 부드러운 천을 이용해 자주 제거하는 게 좋다. 알코올 성분이 들어 있는 물티슈는 자극적이고 안구에 좋지 않아 사용을 자제한다.

솜은 눈가에 보풀 잔여물이 남기 때문에 각막을 다치게 한다. 보풀이 일어나지 않는 부드러운 천을 따뜻한 물에 적셔서 닦아내듯 눈곱을 떼면 된다. 이때, 천이 눈을 찌르지 않게 주의한다.

Copyright © 코코타임즈. 무단 복제나 배포 등을 금합니다.
이 기사는 (주)헬스조선 『펫진』과의 콘텐츠 협약에 의해 제공되고 있습니다.
Subscribe
Notify of
1 Comment
Oldest
Newest Most Voted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
trackback

[…] 고양이 ‘검붉은 눈곱’은 정상일까? 바로가기 […]

1 comment
1 [기사 링크 주소 복사]

Related Articles

1
0
Would love your thoughts, please comment.x
()
x